2024.07.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27.8℃
  • 흐림서울 24.2℃
  • 구름조금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9.0℃
  • 구름많음울산 28.9℃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3.2℃
  • 구름많음고창 26.3℃
  • 맑음제주 27.1℃
  • 흐림강화 21.7℃
  • 구름많음보은 24.0℃
  • 맑음금산 24.4℃
  • 맑음강진군 27.5℃
  • 구름많음경주시 29.2℃
  • 흐림거제 25.6℃
기상청 제공

경제일반

국방부, 한·루마니아 국방장관회담 개최

9.2억 달러 규모의 K9 자주포 수출 최종 결정

 

데일리굿타임 유종운 기자 | 한국 국방부장관으로서 최초로 루마니아를 방문한 신원식 국방부장관은 6월 19일 오전( 현지시간 ) 루마니아 국방부에서 안젤 틀버르( Angel TÎLVĂR ) 국방장관과 회담을 개최했다.

 

신원식 장관은 ’08년 양국관계가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된 이래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관계가 심화‧발전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국방‧방산 분야에서 많은 성과를 거두고 있음을 높이 평가했다.

 

양 장관은 지난 4월 양국 정상회담을 계기로 서명한 한 ‧ 루마니아 '국방협력협정'을 토대로 △군사교육‧훈련, △스포츠‧문화, △정보‧경험 교류, △방산, △과학기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 협력사업들을 구체화하여 추진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특히 오늘 회담에서 틀버르 장관은 루마니아가 우리의 K9 자주포를 도입하기로 최종 결정했다는 사실을 공개했고, 신원식 장관은 사의를 표했다.

 

이번 결정은 9.2억 달러 규모로서 루마니아의 최근 7년간 무기도입 사업 중 최대 규모이며, 지난 4월 양국 정상회담으로 추동력을 받아 이루어진 성과이다.

 

이번 루마니아 K9 자주포 도입 결정은 폴란드에 이어 유럽에서 K-방산의 영역을 더욱 확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

 

신원식 장관은 “루마니아가 추진 중인 군 현대화사업에 있어서 한국이 최적의 파트너가 될 것임을 약속하면서, 한국은 단순한 무기 판매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공동생산, △운용부대 간의 교차훈련, △인적 교류 등 다양한 국방 ‧ 방산협력 활성화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며 양국 협력의 발전방향을 제시했다.

 

또한 신원식 장관은 “진정한 평화는 강력한 힘으로 뒷받침 될 때에만 지켜낼 수 있다”면서, “양국이 아시아와 유럽의 자유와 평화를 수호하는 방파제로서 역할을 다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북한을 방문한 것과 관련하여, 신원식 장관과 틀버르 장관은 러북 군사협력은 유럽과 아시아의 안보에 대한 위협 요인이 되고, 이에 대해 국제사회의 긴밀한 공조‧대응이 필요하다는 데에 인식을 같이 했다.